읽기모드공유하기

5대그룹 조달 증시자금 전체의 34%…94년부터

입력 1996-10-15 06:40업데이트 2009-09-27 15:3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삼성 현대 LG 대우 선경그룹 등 5대 그룹이 지난 94년부터 올들어 9월말까지 회사 채와 주식발행 등을 통해 증시에서 조달한 자금은 전체 증시자금의 3분의1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증권감독원에 따르면 이기간동안 5대그룹이 증시에서 조달한 자금은 전체 증 시조달자금(80조6천3백11억원)중 33.7%(27조1천4백31억원)를 차지했다. 그룹별 증시자금조달비중은 삼성이 8.9%(7조2천1백억원)로 가장 높고 그 다음은 △현대 7.7%(6조2천4백억원) △LG 6.4%(5조1천5백억원) △대우 5.9%(4조7천9백억원) △선경 4.6%(3조7천3백억원) 등의 순이었다. 이중 회사채발행비중만 살펴보면 5대 그룹의 발행비중이 지난 94년의 31.1%에서 올들어 9월말현재까지 37.4%로 늘어난데 반해 자금력이 부족한 중소기업(자산총액기 준 3백억원이하 기업)의 비중은 같은 기간동안 12.4%에서 11%로 오히려 줄어들어 대 조적이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