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진박’ 정종섭, 유승민 겨냥 “동반 불출마하자”
더보기

‘진박’ 정종섭, 유승민 겨냥 “동반 불출마하자”

이지훈 기자 입력 2020-01-20 03:00수정 2020-01-2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당 TK의원 첫 불출마 선언 자유한국당 정종섭 의원이 19일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탄핵 주도 세력을 향해 ‘동반 불출마’를 요구했다. 새로운보수당 유승민 의원과 한국당 내 복당파, 친박(친박근혜)계 핵심들을 동시에 ‘통합 논의의 걸림돌’이라고 겨냥한 것. 진박(眞朴)으로 분류되는 정 의원의 불출마는 대구경북(TK) 지역 의원 중 처음이다.

정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면서 “박근혜 대통령 탄핵 사태에서 야당과 손잡고 셀프 탄핵을 주도했던 사람들과 뿌리 깊은 계파 갈등에 책임 있는 핵심 인사들은 모두 총선 불출마를 선언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당 대 당 통합’ ‘일대일 통합’ ‘공천 지분 배분’ 등을 놓고 밀실 거래를 하거나 수용하기 어려운 조건을 내걸며 통합을 무산시키고 상대에게 책임을 전가할 궁리를 하는 행위는 모두 위장된 거짓”이라며 새보수당을 겨냥했다.

한편 유승민 의원은 이날 경북 구미에서 열린 새보수당 경북도당 창당대회 기자회견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최대한 이른 시일 안에 사면됐으면 좋겠다는 희망을 가지고 있다. 박 전 대통령이 겪고 있는 고초에 대해 인간적으로 너무나 가슴이 아프다”면서도 “탄핵의 강을 건너야 한다”고 했다.


이지훈 기자 easyhoon@donga.com
주요기사
#자유한국당#정종섭#총선 불출마#유승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