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김은혜 40.5% 김동연 38.1%…오세훈 56.5% 송영길 31.4%[한국갤럽]

입력 2022-05-16 15:30업데이트 2022-05-16 15:3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유정복 45.8% 박남춘 32.9%…한국갤럽 여론조사 결과
경기언론인클럽·인천언론인클럽·인천경기기자협회가 공동 주최하는 6·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후보자 초청 토론회가 열린 9일 오후 경기 수원 팔달구 수원 SK 브로드밴드 수원방송에서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가 토론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인천경기기자협회 제공) 뉴스1경기언론인클럽·인천언론인클럽·인천경기기자협회가 공동 주최하는 6·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후보자 초청 토론회가 열린 9일 오후 경기 수원 팔달구 수원 SK 브로드밴드 수원방송에서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가 토론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인천경기기자협회 제공) 뉴스1
6·1 지방선거의 최대 격전지인 경기지사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후보와 국민의힘 김은혜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6일 나왔다. 서울시장 선거에선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고 있다는 결과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지난 13~14일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 101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경기지사 선거 여론조사에서 김은혜 후보는 40.5%, 김동연 후보는 38.1%의 지지율을 획득했다. 두 후보 간 격차는 오차 범위 이내인 2.4% 포인트다. 강용석 무소속 후보는 4.0%였다.

두 후보는 지난달 29~30일 동일 조사에서도 0.1% 포인트 차를 보이면서 오차 범위 내 접전을 이어왔다.

반면 ‘4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오 후보는 송 후보를 오차 범위 밖에서 크게 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와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공동취재) 뉴스1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와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공동취재) 뉴스1

중앙일보 의뢰로 한국갤럽이 지난 13~14일 서울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 1001명을 대상으로 한 서울시장 선거 여론조사에서 오 후보는 56.5%, 송 후보는 31.4%의 지지를 받았다.

두 후보의 격차는 25.1% 포인트로 지난달 29~30일 진행한 조사(21.9% 포인트) 대비 3.2% 포인트 더 벌어졌다.



이번 여론조사는 이번 여론조사는 유선 임의전화걸기(RDD)와 무선(가상번호)을 결합한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최대 서울 ±3.1%포인트, 경기 ±3.1%포인트다. 응답률은 서울 12.3%, 경기 12.1%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