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인사]한국통신 산업개발 설립 초대사장 최연주씨

입력 1997-03-17 20:16수정 2009-09-27 02: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통신이 자사의 건물과 부동산 관리를 맡을 자회사로 한국통신산업개발을 설립했다. 한국통신의 14번째 자회사로 자본금은 40억원규모. 초대사장에는 최연주 한국통신 전 서울본부장이 선임됐다. 또 상무에는 鄭泰源(정태원)씨, 감사에는 徐鍾屹(서종흘)씨가 선임됐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