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KIA 에이스 양현종, KBO 역대 두 번째 2000 탈삼진 달성에 ‘-9’

    KIA 에이스 양현종, KBO 역대 두 번째 2000 탈삼진 달성에 ‘-9’

    KIA 타이거즈의 좌완 에이스 양현종(36)이 KBO리그 역대 두 번째 2000탈삼진 달성을 앞두고 있다. 25일 KBO에 따르면 2007년 KIA에 입단한 양현종은 현재까지 1991탈삼진을 기록 중이다. 지금까지 KBO리그에서 2000탈삼진을 달성한 선수는 송진우가 유일하다. 양…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 어깨 무거운 한화 ‘에이스’ 류현진, 시즌 첫 연승 도전

    어깨 무거운 한화 ‘에이스’ 류현진, 시즌 첫 연승 도전

    자신의 페이스를 찾아가고 있는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에이스 류현진(37)이 시즌 11번째 선발 등판에 나선다. 류현진은 25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리는 SSG 랜더스와 경기에 선발 마운드에 오를 예정이다. 11년 간의 미국 메이저리그(MLB) 생활을 마치고 돌아온 그는 올…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 임성재, 찰스 슈와브 챌린지 2라운드 공동 4위 도약

    임성재, 찰스 슈와브 챌린지 2라운드 공동 4위 도약

    임성재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찰스 슈와브 챌린지 둘째날 상위권으로 올라섰다. 임성재는 25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포트워스의 콜로니얼 컨트리클럽(파70)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7개, 보기 1개를 묶어 6타를 줄였다. 이로써 중간 합계 6언더파 134타라 된 그…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 고우석, 트리플A에서 미국 진출 이후 첫 승…2이닝 무실점 호투

    고우석, 트리플A에서 미국 진출 이후 첫 승…2이닝 무실점 호투

    고우석(26·마이애미 말린스)이 마이너리그 트리플A에서 미국 진출 이후 첫 승의 기쁨을 누렸다.마이애미 산하 트리플A 잭슨빌 점보슈림프 소속의 고우석은 2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로렌스빌의 쿨레이 필드에서 열린 귀넷 스트라이퍼스(애틀랜타 호크스 산하)와의 경기에서 1-1로 …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 ‘불법 촬영 혐의’ 황의조, 튀르키예 알란야스포르 최종전에서 마수걸이 골

    ‘불법 촬영 혐의’ 황의조, 튀르키예 알란야스포르 최종전에서 마수걸이 골

    튀르키예 쉬페르리그에서 뛰는 황의조(32·알란야스포르)가 리그 최종전에서 마수걸이 득점을 터트렸다.알란야스포르는 25일(한국시간) 튀르키예의 알란야 오바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쉬페르리그 38라운드 안탈리아스포르와의 홈경기에서 1-1로 비겼다.이날 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 ‘恨판승’ 39년간 우승 없던 유도 무제한급... 김민종, 누르기로 세계선수권 金

    ‘恨판승’ 39년간 우승 없던 유도 무제한급... 김민종, 누르기로 세계선수권 金

    김민종(24·양평군청·사진)이 한국 남자 선수로는 39년 만에 유도 세계선수권대회 무제한급 우승을 차지했다. 김민종은 2021년 도쿄 올림픽 이 체급 금메달, 은메달리스트를 잇달아 꺾고 정상을 밟으며 두 달 앞으로 다가온 파리 올림픽 전망을 밝게 했다. 김민종은 24일 아랍에미리트…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대구상원고, 선발 이세민 호투로 중앙고 누르고 4강행

    대구상원고, 선발 이세민 호투로 중앙고 누르고 4강행

    창단 100주년을 맞은 대구상원고(옛 대구상고)가 2년 연속으로 황금사자기 준결승에 올랐다. 대구상원고는 24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8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 8강에서 중앙고를 5-2로 제압했다. 1924년 창단해 두 차례(1973, 1998년) 대…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바르사 떠나려던 사비 감독… 韓대표팀 감독 자리는 거절”

    “바르사 떠나려던 사비 감독… 韓대표팀 감독 자리는 거절”

    대한축구협회의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선임 작업이 지지부진한 가운데 사비 에르난데스 FC바르셀로나 감독(44·사진)이 올해 초 한국 대표팀 사령탑 자리를 거절했다는 해외 매체의 보도가 나왔다. 스페인의 스포츠 전문 매체 ‘문도 데포르티보’는 “올해 1월 사비 감독이 바르셀로나를 떠나…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올림픽 체조 8회 최다 출전… 우즈베크 추소비티나 부상

    올림픽 체조 8회 최다 출전… 우즈베크 추소비티나 부상

    ‘철의 여인’ 옥사나 추소비티나(49·우즈베키스탄·사진)가 32년 만에 올림픽 무대를 떠나게 됐다. 추소비티나는 1992년 바르셀로나 대회를 시작으로 2021년 도쿄 대회까지 8회 연속으로 올림픽에 출전한 체조 선수다. 남녀 체조 선수를 통틀어 올림픽에 8번 출전한 건 추소비티나뿐이다…

    • 2024-05-25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양궁 임시현·김우진, 월드컵 혼성전 8강서 탈락

    양궁 임시현·김우진, 월드컵 혼성전 8강서 탈락

    임시현(한국체대)과 김우진(청주시청)이 안방에서 열린 월드컵 혼성전에서 입상에 실패했다. 임시현과 김우진은 24일 경북 예천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린 2024 현대 양궁 월드컵 2차 대회 리커브 혼성전 8강에서 프랑스의 리자 바벨랭, 밥티스트 아디스에게 2-6(37-39 39-38 …

    • 2024-05-24
    • 좋아요
    •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