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프로야구 ‘500만 관중’ 눈앞…전 구단 평균 관중 1만 명 이상

    프로야구 ‘500만 관중’ 눈앞…전 구단 평균 관중 1만 명 이상

    프로야구가 500만 관중 돌파와 매진 100경기 달성을 눈앞에 뒀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3일 경기까지 335경기에 누적 관중 487만6982명을 기록했다. 500만 관중 달성까지 12만3018명을 남겨뒀다”며 “매진 경기는 98경기로, 10개 구단 체제 최다 매진 경기 수…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유격수 필요한 MLB 클리블랜드…美매체 “김하성 흥미로워”

    유격수 필요한 MLB 클리블랜드…美매체 “김하성 흥미로워”

    유격수 영입이 필요한 미국 메이저리그(MLB) 클리블랜드 가디언스에 적합한 자원으로 김하성(29)의 이름이 거론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디애슬레틱은 13일(한국시각) 클리블랜드의 트레이드 가능성을 주목하면서 팀에 보강이 필요한 포지션을 살펴봤다. 클리블랜드의 유격수 포지션에 대…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손준호, 전북 아닌 수원FC 입단 임박…4년 만의 K리그 복귀

    손준호, 전북 아닌 수원FC 입단 임박…4년 만의 K리그 복귀

    중국 공안에 구금됐다가 어렵사리 풀려난 뒤 컴백을 준비하던 전 축구국가대표 미드필더 손준호(32)가 수원FC 입단을 앞두고 있다. 친정인 전북현대 훈련장에서 몸을 만든 시간을 떠올리면 의외의 결정이다. 14일 수원FC 구단 관계자는 “손준호와의 계약에 근접했다. 오늘(14일) 공식…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이강인, 대표팀 동료 엄원상에 “나의 또 다른 형제”

    이강인, 대표팀 동료 엄원상에 “나의 또 다른 형제”

    축구 국가대표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대표팀 동료 엄원상(울산HD)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강인은 14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엄원상의 사진과 함께 “나의 또 다른 형제, 항상 내 옆에 있어 줘서 고마워”라는 짧은 글을 올렸다. 이강인과 엄원상은 지난 2019년 …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中서 돌아온 손준호, 친정 전북 아닌 수원FC행 사실상 확정

    中서 돌아온 손준호, 친정 전북 아닌 수원FC행 사실상 확정

    축구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 손준호가 프로축구 K리그1 수원FC에 입단한다. 최순호 수원FC 단장은 14일 뉴시스와 통화에서 손준호에 대해 “오늘 메디컬 테스트를 진행하고 오피셜(공식 발표)을 찍을 예정이다”며 계약 성사 분위기를 밝혔다. 하지만 귀국 이후 친정인 전북 현대에서 개…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안나린, LPGA 마이어 클래식 첫날 공동 2위…韓선수 첫 승 도전

    안나린, LPGA 마이어 클래식 첫날 공동 2위…韓선수 첫 승 도전

    안나린(메디힐)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총상금 300만 달러·약 41억원) 첫날 선두권에 진입했다. 안나린은 14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벨몬트의 블라이더필즈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아내며 5언더파 6…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박세리 골프 시킨 이유 “돈 될 것 같아서”…父 발언 재조명

    박세리 골프 시킨 이유 “돈 될 것 같아서”…父 발언 재조명

    골프 선수 출신 감독 겸 방송인 박세리(46)가 이사장으로 있는 박세리희망재단이 박세리의 부친을 사문서위조 혐의로 경찰에 고소한 가운데 과거 박세리가 아버지에 대해 언급한 방송이 재조명되고 있다. 12일 박세리희망재단은 지난해 9월 박세리의 부친 박씨를 사문서위조 및 위조사문서행사 …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독주는 없다’…프로야구 1~4위 1경기 차, 역대급 초박빙 선두 경쟁

    ‘독주는 없다’…프로야구 1~4위 1경기 차, 역대급 초박빙 선두 경쟁

    올 시즌 프로야구가 역대급 1위 경쟁 분위기로 흘러가고 있다. 시즌 절반 가량을 소화했는데, 1위부터 4위까지 승차가 단 1경기. 독주하는 팀이 없다. 프로야구 시즌 전체 일정 중 46.5%가 진행된 14일 현재 1위 KIA 타이거즈(38승1무28패·승률 0.576), 2위 LG 트…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4년 만에 대전으로 돌아온 황선홍 감독, 복귀전 상대가 하필 친정 포항

    4년 만에 대전으로 돌아온 황선홍 감독, 복귀전 상대가 하필 친정 포항

    4년 만에 대전 하나시티즌 지휘봉을 잡으면서 K리그 무대로 돌아온 황선홍 감독이 ‘친정팀’ 포항 스틸러스를 상대로 첫선을 보인다. 황선홍 감독과 대전 모두 힘든 시기인 만큼 첫 경기에서 승리가 절실하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전은 15일 오후 6시 포항 스틸야드에서 포항과 하나은행…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
  • 나달, 윔블던 불참 선언…“파리올림픽에 집중할 것”

    나달, 윔블던 불참 선언…“파리올림픽에 집중할 것”

    라파엘 나달(38·세계랭킹 264위)이 테니스 그랜드슬램 대회 중 하나인 윔블던 챔피언십 불참을 선언했다. 다음 달 열리는 ‘2024 파리올림픽’에 집중하기 위함이다. 나달은 13일(한국시각)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파리올림픽에 최상의 컨디션으로 출전하기 위해 올해…

    • 2024-06-14
    • 좋아요
    • 코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