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성 60분 출전’ 마인츠, 쾰른과 1-1 무승부

뉴시스 입력 2021-11-22 09:57수정 2021-11-22 09: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축구 국가대표 미드필더 이재성(29)이 선발로 나선 가운데 독일 분데스리가 마인츠가 쾰른과 비겼다.

마인츠는 22일(한국시간) 독일 메바 아레나에서 열린 2021~2022시즌 분데스리가 12라운드 홈 경기에서 쾰른과 1-1 무승부를 거뒀다.

최근 4경기 무패(2승2무)인 마인츠는 리그 8위(승점 18)에 자리했다.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빌리펠트전 무승부까지 포함하면 최근 공식전 5경기 무패다.

주요기사
마인츠와 비긴 쾰른은 12위(승점 15)다.

이재성은 이날 선발로 나서 후반 15분까지 뛰다 안톤 스타치와 교체됐다. 정규리그 4경기 연속 선발 출전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추가하진 못했다.

이재성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1골 1도움을 올리고 있다.

정우영이 7경기 연속 선발 출전한 프라이부르크는 프랑크푸르트 원정 경기에서 0-2로 패했다.

개막 10경기 무패를 달리다 최근 2연패를 당한 프라이부르크는 3위(승점 22)를 지켰다. 프랑크푸르트는 11위(승점 15)다.

이번 시즌 리그 3골을 기록 중인 정우영은 후반 24분까지 뛰었지만 공격포인트에 실패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