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실업야구]현대전자,4연승 정상차지

입력 1996-10-21 20:58업데이트 2009-09-27 15:0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張桓壽기자」 현대전자가 96대통령배 실업야구 가을철리그에서 4연승을 기록하며 정상을 차지했다. 현대전자는 21일 동대문구장에서 벌어진 경기에서 문희성과 조태상이 5타점을 합 작해 뽑는 등 10안타로 8득점하며 13안타로 7득점에 그친 한일은행을 8대7, 한점차 로 제압하고 4전 전승을 올렸다. 현대의 포수 조태상은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전날 3승1패를 마크한 상무는 현대의 전승에 따라 준우승에 머물렀다. 또 포스틸은 3번타자 강석민을 제외한 선발타자 전원이 안타를 터뜨리는 등 홈런 2발을 포함, 장단 11안타를 몰아치며 한전을 5대2로 꺾고 2승2패로 3위가 됐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