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고창 해리면 광승-동호리 원전센터 부지조사 신청

입력 2005-05-17 18:57수정 2009-10-09 02: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북 고창군 해리면 광승리와 동호리 주민들은 17일 ‘원전 수거물 관리센터 유치를 위한 부지조사’ 청원서를 고창군에 제출했다.

박용현씨(55·고창군 해리면) 등 주민 943명은 이날 이유로 “부안, 군산, 경주 ,울진, 포항, 삼척 등지에서는 지질조사 착수 등 본격적인 유치전을 전개하고 있으나 고창지역은 부지 조사조차 이뤄지지 않고 있다” 며 “부지 조사후 타당성이 있다고 판명되면 합법적인 주민투표를 거쳐 결과에 따르자”고 주장했다.

이곳 주민들은 지난해에도 주민 1300여명이 산자부에 유치 신청서를 냈었다.

김광오 기자 ko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