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민주주의민족회의, 사상전향서 폐지 반대 성명

입력 1998-07-03 19:25수정 2009-09-25 08: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자유민주주의민족회의(의장 이철승·李哲承)는 사상전향서 대신 준법서약서만 쓰면 미전향장기수와 공안사범 등을 사면복권하겠다는 정부의 방침과 관련, “정부의 조치가 국가안보체계와 반공의식을 무너뜨릴까 우려된다”고 3일 밝혔다.

〈정위용기자〉jeviyo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