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강용석, 김은혜에 단일화 제안…“당적 빼고 이름만 여론조사”

입력 2022-05-15 09:21업데이트 2022-05-15 09: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강용석 무소속 경기도지사 후보가 12일 오전 경기 수원 영통구 경기도선거관리위원회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후보자 등록을 위해 들어오고 있다. 2022.5.12/뉴스1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경기도지사에 출마한 강용석 후보(무소속·53)가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를 향해 ‘우파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15일 강 후보의 SNS에 따르면 전날(14일) ‘강용석 후보 선대위는 우파후보 단일화에 찬성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하며 단일화 공식입장을 밝혔다.

강 후보는 “기본입장은 강 후보가 대변하고 있는 자유우파 세력의 정치적 미래를 위해 도지사 선거에서의 지지율을 확인하겠다는 것”이라며 “중도하차는 단일화도 아니고 그럴 마음이 전혀 없다”고 말했다.

이어 “단일화 조건은 양자TV토론 3회 후에 당적을 뺀 이름만을 넣고 1회만 여론조사를 하고 결과에 따라 승복하고 선거운동에 적극 협력하는 것”이라며 “그 이상의 조건을 내 걸 생각도 없고 뒤에서 다른 걸 요구하지도 않을 것이다. 이같은 단일화 방법 외에는 개표결과를 확인해 보겠다는 입장임을 분명히 한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 후보는 지난 12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단일화 가능성을 염두하며 “경기도민들이 맞다고 생각하는 그 시선을 따라갈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수원=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