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김지헌 신임 사업개발본부장 영입… 글로벌 비즈니스 강화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21-09-14 14:01수정 2021-09-14 14: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지헌 GC녹십자 신임 사업개발본부장
GC녹십자는 김지헌 신임 사업개발본부장을 영입했다고 14일 밝혔다. 김지헌 신임 본부장은 앞으로 신약 파이프라인 확충과 글로벌 협력 활동 전략 수립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김 신임 본부장은 중앙대학교 약학대학에서 학사와 석사 학위를 취득했고 약사 면허를 보유하고 있다. 종근당과 한국로슈(Roche Korea) 등 제약업체에서 사업개발 관련 업무를 담당했다. GC녹십자 합류 전에는 다국적 제약사 에자이(Eisai)에서 한국 및 아시아지역 사업개발본부장(BD&Alliance Management Director)으로 근무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업무 전문성 강화를 위해 헬스케어 분야에서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겸비한 전문가를 영입했다”며 “향후 GC녹십자 신약 파이프라인 확충과 글로벌 진출 전략 등 분야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