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A機 『美해군 미사일이 격추』…前백악관 보좌관

입력 1996-11-08 20:42수정 2009-09-27 13: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 7월17일 미국의 뉴욕 연안 상공에서 폭발, 추락해 탑승자 2백30명의 목숨을 앗아간 TWA소속 보잉747 여객기 폭파사건은 美해군 미사일이 우발적으로 격추시킨 것이라고 프랑스 라디오방송이 전직 백악관보좌관의 말을 인용, 8일 보도했다. 이 방송은 피에르 샐린저 전백악관보좌관이 프랑스 휴양도시 칸에서 열린 항공사 간부회의에서 美해군 미사일이 비운의 TWA여객기를 우발적으로 격추시킨 증거를 입수했음을 폭로했다고 전했다. 케네디정부의 백악관 보좌관을 역임하고 현재는 기자인 샐린저의 이날 폭로내용에 대해서 더 이상 자세한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美수사당국은 지금까지 TWA기의 정확한 추락원인을 규명하지 못하고 미사일이나 기내 폭탄장치에 의한 피격 또는 엔진고장으로 인한 추락 등 여러갈래로 수사를 펴왔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