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선수 출신 하승진, 백신 맞고도 코로나 확진

뉴시스 입력 2021-07-10 16:34수정 2021-07-10 16: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하승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0일 방송계에 따르면, 하승진은 전날 실시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고 이날 확진됐다.

하승진은 백신 1차 접종을 받은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아내를 비롯 그와 접촉한 사람들은 검사 후 자가 격리 중인데, 현재까지 추가 확진자는 없다.

미국 프로농구 리그 ‘NBA’에서도 활약했던 하승진은 얼마 전 방송인으로 전향했다. tvN ‘수미네 반찬’, MBN ‘병아리 하이킥’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최근 KBS ‘2020 도쿄올림픽’ 농구 해설위원으로 발탁됐다.

주요기사
한편 최근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본격화되면서 방송가도 연일 확진자가 나오는 등 비상이 걸렸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