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 내 차 팔기 프리미엄서비스 ‘유레카 모바일 앱’

동아경제 입력 2015-01-05 11:45수정 2015-01-05 11: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K C&C 엔카사업부는 5일 프리미엄 내 차 팔기 브랜드 ‘유레카(U’reCar)’의 모바일 앱(Application)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유레카 앱은 이름(연락처)∙차량모델(연식)∙지역의 간단한 입력만으로 간편하게 차량 매각 신청이 가능하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접수를 하면 전국 26개 지점의 SK엔카 차량평가사가 고객이 있는 곳을 신속하게 방문해 차량 진단 후 적정 매입가를 알려 준다. 고객이 즉시 매입을 원하면 현장에서 이전등록과 송금까지 완료되고, 차 역시 바로 인도한다.

‘유레카’는 고객이 원하는 장소와 시간에 맞춰 언제 어디서든지 방문 견적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비스 신청 시 SK엔카 지점 방문으로 예약하면 고객의 차량 가치에 방문 비용을 더해 더 높은 가치를 책정한다. SK 엔카는 지점의 고객 라운지 시설을 새롭게 단장하고 지점을 방문한 고객들이 커피와 차 등의 음료를 들며 자신의 차량 상태와 매입 가격 등을 편안히 상담 받을 수 있도록 했다.

SK엔카 관계자는 “타던 차를 팔 계획이 있는 차주라면 한 번 정도 상담을 받아 적정 가격을 확인해 보는 것도 좋을 것”이라며 “상담을 통해 고객의 애정과 추억이 담긴 차량이 보다 높은 매입가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한편 ‘유레카 앱’은 ‘내 차 팔기 Tip’을 통해 잔여 할부금 처리, 계약서 작성 시 주의 사항, 보험 환급금 확인 등 차량 매각 시 주의 사항도 알려 준다.

이외에도 고객들은 ‘유레카 앱’을 통해 다양한 경품 행사도 참여할 수 있다. SK엔카는 2월까지 매월 30명씩 총 90명에게 3만원 상당의 스타벅스 커피 이용권을 증정하는 ‘유레카 론칭 퀴즈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유레카 앱’은 안드로이드용 앱으로,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다.

SK엔카 박지원 매입본부장은 “유레카는 고객들이 인터넷이나 전화, 모바일 앱 등 어떤 방식으로도 차량 매각 신청이 가능한 고객 맞춤형 매입 서비스”라며 “고객의 추억과 애정이 담긴 차량에 보다 높은 매입가를 제공해 고객 감동을 선사하는 ‘프리미엄 유레카’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레카’ 이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앱과 홈페이지(www.skurecar.com)를 참고하거나 대표번호(1600-0012)로 문의하면 된다.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