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종준 경호실 차장·민경욱 대변인, 사의 표명… 총선 출마 거론
더보기

박종준 경호실 차장·민경욱 대변인, 사의 표명… 총선 출마 거론

동아닷컴입력 2015-10-05 17:01수정 2015-10-05 17: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종준’

청와대 민경욱 대변인과 박종준 경호실 차장이 사의를 밝혔다고 5일 청와대 관계자가 말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민경욱 대변인과 경호실 박종준 차장 두 사람이 오늘 개인적인 사정으로 사의를 표명했다”고 알렸다.


민경욱 대변인과 박종준 차장의 총선 출마 여부에 대해서는 즉답을 피했다. 하지만 두 사람이 내년 4월로 예정된 20대 총선 출마를 위해 사퇴 의사를 밝힌 것으로 보는 시각이 존재한다.

주요기사

민경욱 대변인의 경우 인천 지역에서, 박종준 차장은 세종시에서 출마가 거론되고 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 두 사람 이외에 추가적으로 거취를 표명할 사람은 없을 것”이라며 “더이상 청와대에 근무하는 사람의 거취에 대해선 추측보도를 자제해줬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는 대구 출마설이 나돌던 안종범 경제수석, 신동철 정무비서관, 안봉근 국정홍보비서관, 천영식 홍보기획비서관의 내년 총선 차출은 없을 것이라는 의미로 분석된다.

위의 참모 4명은 대구·경북에 지연, 학연이 있으며 지난 박근혜 대통령의 대구 방문 때 수행해 대구 출마가 유력하게 점쳐졌던 인물들이다.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