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공천 면접 본 황교안 “청와대 턱 밑 종로, 정권과 싸울 최전선”
더보기

공천 면접 본 황교안 “청와대 턱 밑 종로, 정권과 싸울 최전선”

뉴스1입력 2020-02-20 11:33수정 2020-02-20 11: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총선 공천 신청자 면접에 참석하고 있다. 2020.2.20/뉴스1 © News1

4·15 총선 서울 종로구에 출마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는 20일 “종로는 정치1번지다. 그리고 문재인 정권의 실정과 맞서 싸울 수 있는 최전선”이라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공천관리위원회 면접을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면접에서) 종로에 출마한 이유, 종로에서 이길 전략에 대해 말했고, 나름대로 성실하게 준비한 내용으로 답변했다”며 이렇게 말했다.

황 대표는 특히 “청와대 턱 밑에 종로가 있다. 반드시 문재인 정권과 싸워 이기겠다는 의지를 갖고 종로에 출마했다”며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미래통합당이 이길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민이 놀랄 정도로 이겨 국민과 함께하겠다. 그 출발점이 종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황 대표는 공관위의 ‘한강 벨트’ 구상에 대해선 “개개인의 이야기를 다 말할 수는 없지만 저만으로 끝나지 않는다”며 “통합당의 미래를 생각하고, 당을 생각하는 중진이 많이 있다. 그런 분들이 뜻을 같이 모을 것”이라고 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