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국제

빈 살만, 시진핑 영접… 융단 깔고 축포

리야드=AP 뉴시스
입력 2022-12-09 03:00업데이트 2022-12-09 03:2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8일 사우디 수도 리야드를 방문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왼쪽)을 영접하고 있다. 사우디는 6년 만에 사우디를 방문한 시 주석을 위해 이날 보라색 융단을 깔고 축포를 쐈다. 시 주석 전용기가 사우디 영공에 진입하자 공군 전투기 4대가 호위하는 등 특별 의전을 베풀었다. 시 주석 방문에 맞춰 양국 기업들은 투자 협정 34건을 맺어 약 39조 원 규모의 사업 계약을 체결할 것으로 전망된다.

리야드=AP 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