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초록색 체육복 출시… 무신사, 456세트 한정 추첨 판매

박성진 기자 입력 2021-10-14 03:00수정 2021-10-14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에 나오는 초록색 체육복이 출시된다.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는 오징어게임 작품에서 참가자들이 입은 초록색 체육복을 추첨(래플) 방식으로 한정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넷플릭스 공식 협업상품으로 우선 이달 31일 핼러윈데이를 앞두고 작품 속 게임 참가자 수와 같은 456세트를 한정 제작했다. 다음 달에는 무신사 스토어 판매를 추진한다.

체육복은 작품 속 디자인과 동일하게 상하의와 래글런 티셔츠 등 3종이 1세트로 구성됐다. 작품 속 주요 캐릭터의 번호인 456, 218, 001, 067번 등 4개 버전으로 제작돼 무작위로 발송된다. 가격은 4만5600원이다.

래플 이벤트는 18일 오전 11시에 시작된다. 이후 22일 오전 11시까지 무신사 스토어에서 응모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 판매한다. 무신사 관계자는 “초록색 체육복은 오징어게임의 국내 최초 공식 협업 굿즈”라며 “래플 이벤트가 끝난 뒤 11월 무신사 스토어에서 판매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박성진 기자 psjin@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오징어게임#초록색 체육복#무신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