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통장’ 5월 말 출시…네이버파이낸셜, 최대 연 3% 수익률

곽도영기자 입력 2020-05-15 15:54수정 2020-05-15 16: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용 멤버십 출시 등으로 페이, 쇼핑 사업 확대에 나서고 있는 네이버가 금융 부문에서도 기존 금융권과 손잡고 ‘네이버 통장’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네이버의 금융부문 자회사 네이버파이낸셜은 미래에셋대우와 합작한 ‘네이버통장’을 이달 말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네이버통장은 비대면으로 가입·관리할 수 있는 종합자산관리계좌(CMA) 통장으로, 기존 CMA 상품이 제공하는 예치금 수익에 네이버가 제공하는 네이버페이 포인트 적립 혜택이 더해진 것이 특징이다.

가입자들은 네이버페이 전월 결제 실적을 기준으로 연 최대 3%(100만 원 이내·세전) 수익률을 얻을 수 있다. 전월 네이버페이 결제 실적이 10만 원 이상이면 연 3%, 미만이면 1% 수익률이 적용된다.


네이버통장으로 네이버페이 결제 시 결제 금액의 최대 3%까지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현행 네이버페이 적립 비율보다 0.5% 높은 수준이다. 타행 송금 서비스도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제공한다.

주요기사

최인혁 네이버파이낸셜 대표는 “네이버통장을 시작으로 하반기(7~12월)에는 투자 상품, 보험, 예·적금 등 다양한 금융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네이버파이낸셜이 지닌 데이터 경쟁력과 기술을 금융 상품에 접목해 향후에는 고객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별화된 금융 플랫폼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곽도영기자 now@donga.com
곽도영 기자의 더 많은 글을 볼 수있습니다.기자 페이지 바로가기>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