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8일 오후 8시부터 한달간 유흥시설 운영자제 행정명령”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5-08 15:58수정 2020-05-08 17: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부는 8일 오후 8시 한 달 간 유흥시설 운영자제를 권고하는 행정명령을 발동한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오후 3시부터 총괄조정관 주재로, 17개 시도 지자체·행안부·중대본·식약처 등과 집단적으로 발생한 (이태원) 클럽 등에 대한 향후 조치사항을 어떻게 할 것인지에 대한 논의를 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윤 반장은 “클럽 등 유흥주점·감성주점·콜라텍 등 밀폐된 유흥시설에 대해서는 운영 자제를 권고하고, 방역지침 준수를 하는 행정명령을 오늘 저녁 8시부터 발동할 예정”이라며 “이와 함께 지자체에 실효성 있는 단속도 함께 강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다만 “지금 현재 이루어지고 있는 생활 속 거리두기는 그대로 유지한 채 이러한 별도의 행정명령을 발동하는 것”이라며 “기간은 오늘부터 한 달 동안 적용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는 막바지에 이런 부분들이 있어서, 조금 느슨한 그런 측면들이 있었던 것 같다”며 “그래서 생활 속 거리두기는 유지하지만 이런 밀폐된 고위험 시설, 특히 유흥주점 등에 대해서는 좀 더 실효성 있는 단속이 필요하다. 지자체가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행정명령 주체는 보건복지부 장관이고, 전국에 있는 모든 시도에 다 해당된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과거의 조치와 달라진 게 있느냐’는 물음엔 “일단 저희가 출입 과정에서 명부 작성을 좀 더 엄격하게, 본인 확인이라든지 이런 부분을 좀 더 엄격하게 한다”며 “실내에서도 마스크 착용이 제대로 이루어지는지, 이런 부분들을 중심적으로 조금 더 추가적으로 할 계획에 있다. 그리고 최소 하루 2회 이상은 시설 소독과 환기를 실시하도록 하는 등 예전에 비해서는 강화된 조치”라고 말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