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외국인 코스닥서 두달만에 최대규모 순매수

입력 2001-01-19 15:12수정 2009-09-21 10: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외국인들은 19일 코스닥에서 459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지난 11월 14일 552억원어치 순매수 한 이후 최대치다.

이같은 외국인의 '사자'로 개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도세에도 불구하고 지수는 2.65포인트 상승한 77.21에 장을 마칠 수 있었다.

한통프리텔 등 통신주와 휴맥스, 국민카드 등 외국인 선호종목은 이날 강세를 보였다.

외국인은 나스닥 등 미국 증시의 꾸준한 상승, 월말 금리 추가인하 기대감 등으로 6일째 코스닥에서 주식을 사들이고 있다.

그러나 전날 411억원어치를 사들인 데 이어 이틀째 순매수한 외국인이 아직도 장을 받쳐줄 기력이 남아있을지 우려하는 목소리도 증권가에서는 흘러나오고 있다.

양영권<동아닷컴 기자>zeroky@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