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던힐컵팀골프]미국,뉴질랜드 꺾고 정상

입력 1996-10-15 06:33업데이트 2009-09-27 15:3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스티브 스트리커가 선전한 미국이 뉴질랜드를 꺾고 96던힐컵 팀골프대회에서 정상 을 차지했다. 미국은 14일 영국 세인트앤드루스 올드코스(파72)에서 끝난 결승에서 스트리커(67 타)와 「왼손잡이 천재골퍼」 필 미켈슨(69타)이 뉴질랜드의 그랜트 웨이트(73타)와 그레그 터너(72타)를 각각 이겨 2승1패로 우승컵을 안았다. 지난해 올드코스에서 열린 95브리티시오픈에서 규정클럽수 위반으로 탈락했던 스 트리커는 이번대회 다섯 차례 경기에서 모두 승리, 미국의 통산세번째우승을이끌었 다. 앞서 열린 준결승에서 미국은 스웨덴을 맞아 마크 오메라가 68타로 페테르 헤드브 롬(74타)을 꺾은데 이어 스트리커(70타)가 패트릭 스욜란트(73타)를 제압, 2대1로 이겼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