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1100명…일요일 기준 역대 최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12 09:35수정 2021-07-12 10: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1324명으로 3일연속 1300명대를 기록한 11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앞에 마련된 임시 선별진료소에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위해 길게 줄지어 대기하고 있다. 김동주기자 zoo@donga.com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100명을 기록하면서 엿새째 1000명대를 기록했다. 일요일 환자 수로는 국내 코로나19 발생 이래 가장 많은 숫자이며 지난 1월 4일(1020명) 이후 189일 만에 첫 1000명대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12일 0시 기준 1100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해 총 누적 확진자가 16만9146명으로 집계됐다.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국내 지역발생이 1063명, 해외유입이 37명이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만 775명으로 서울 402명, 인천 51명, 경기 322명을 기록했다. 이 밖에 부산 43명, 대구 37명, 광주 13명, 대전 25명, 울산 8명, 세종 6명, 강원 18명, 충북 13명, 충남 43명, 전북 4명, 전남 19명, 경북 12명, 경남 40명, 제주 7명 등 전국 모든 지역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해외 유입 환자 수는 37명으로 확진자 유입국가로는 중국 외 아시아 33명, 유럽 2명, 아메리카 2명 등이다. 이중 20명은 검역단계에서, 17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인됐다. 국적은 내국인 13명, 외국인 24명이다.

주요기사
지난 6일부터 이날까지 일주일간 신규 확진자 수는 ‘746→1212→1275→1316→1378→1320→1100명’으로 나타났다. 지난 주말 진단검사량이 줄었음에도, 확산세가 쉽사리 꺾이지 않는 상황이다.

이날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1명 발생했다. 누적 사망자는 총 2044명(치명률 1.21%)이다. 완치 후 격리 해제는 427명으로 누적 15만4187명이다. 현재 위·중증 환자 138명을 포함해 총 1만2915명이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은 470명으로 총 1558만6937명이 1차 접종(인구 대비 접종률 30.4%)을 받았고, 2차 접종까지 완료한 누적 접종자는 587만3409명(인구 대비 접종률 11.4%)이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