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이낙연-윤석열 ‘대선 3강’ 굳어가

최혜령 기자 입력 2021-01-02 03:00수정 2021-01-02 04: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본보 포함 다른 여론조사도 3자구도

대선 주자 지지율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윤석열 검찰총장 3자 구도가 뚜렷해지고 있다.

1일 공개된 동아일보 신년 여론조사에선 이 지사 24.6%, 이 대표 19.1%, 윤 총장 18.2%로 집계됐다. 지난해 1월까지만 해도 한 자릿수였던 이 지사의 지지율이 크게 오른 가운데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의 갈등 과정에서 보수 진영의 주목을 받은 윤 총장도 선두권을 형성한 것이다.

이날 나온 다른 조사에서도 이 지사와 이 대표, 윤 총장의 3자 구도가 나타났다. 서울신문이 현대리서치연구소에 의뢰해 지난해 12월 28∼30일 실시한 조사에선 이 지사가 26.7%의 지지율을 보였고 윤 총장 21.5%, 이 대표 15.6% 순이었다. 조선일보·TV조선이 칸타코리아에 의뢰해 지난해 12월 27∼30일 진행한 조사에선 이 지사 18.2%, 이 대표 16.2%, 윤 총장 15.1%였다.

MBC가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지난해 12월 29, 30일 조사한 결과에서는 이 지사가 20.8%, 윤 총장 18.2%, 이 대표 17.5% 순이었다. SBS가 입소스에 의뢰해 지난해 12월 28∼30일 진행한 조사에선 이 지사 23.6%, 윤 총장 18.5%, 이 대표 16.7%였다.

주요기사
최혜령 기자 herstory@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대선 주자 지지율#이재명#이낙연#윤석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