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보 ‘청년이라 죄송합니다’ 시리즈 관훈언론상

동아일보 입력 2017-12-28 03:00수정 2018-04-08 11: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7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7 관훈언론상 시상식에서 본보 청년일자리 특별취재팀이 ‘청년이라 죄송합니다’ 시리즈로 저널리즘 혁신 부문상을 받았다. 왼쪽부터 김창기 관훈클럽 신영연구기금 이사장, 김도형 유성열 김윤종 김수연 위은지 주애진 최지선 한기재 기자, 박제균 관훈클럽 총무.

관훈클럽 제공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