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경찰국 신설’ 갈등 공유하기

행정안전부가 ‘경찰국’ 신설을 공식화 함에 따라 경찰국을 둘러싼 경찰 안팎의 갈등이 최고조로 치닫고 있다.

기사139
김순호 경찰국장 “밀정 활동으로 특채? 프레임 씌우기”
김순호 경찰국장 “내가 밀정? 프레임 씌우는 者 잘 안다…유독 나에게 가혹”
윤희근 “공정성·독립성 우려 기우되게 할 것…‘경찰국 논란’ 행안부 몫”
‘경찰국’ 공방장 된 윤희근 청문회…여야, 서로 불법 ‘난타전’
윤희근 “경찰 중립성·책임성 훼손 안돼…경찰국 심려 죄송”
오늘 윤희근 경찰청장 후보자 인사청문회…‘경찰국’ 놓고 공방 예상
‘경찰국’ 공방 국회로…국가경찰위 성격 등 쟁점
‘경찰대 논란’에 의견 낸 윤희근…“지속적인 개혁 추진”
[단독]행안부 “연말 인사때 총경 승진자 과반 ‘非경찰대’ 임용 추진”
與 “민주, 경찰국 출범에 위법·밀실 오명 씌워”
경찰청장이 인사권 가져야…임호선, 경찰공무원법 개정안 발의
김순호 경찰국장 “국민·동료경찰 우려 잘 알아…소통·공감 확대”
‘경찰국 화이팅’ 외친 이상민…“입직 상관없이 통합적 인사” 강조
국가경찰위 “경찰국 출범 유감…치안행정 적법성 회복 방안 검토”
경찰위 “경찰국 유감…법적 대응 조치 수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