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복 이희진 “내가 고백한 남자 연예인, ‘강심장’에 있다”

동아닷컴 입력 2010-09-14 10:20수정 2010-09-14 10: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희진
베이비복스 출신 이희진이 5년만에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희진은 14일 방송하는 SBS '강심장'에서 그간의 근황과 최근 베이비복스 멤버 전원이 6년만에 무대에 올라 화제가 됐던 SBS ‘김정은의 초콜릿’ 방송 뒷이야기 등을 공개했다.

또 “한 남자 연예인을 혼자 짝사랑하다가 어렵게 고백한 적이 있다”며 “그 남자가 오늘 이 자리에 있다”고 밝혀 스튜디오에 있는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이희진은 “남자 연예인에게 마음을 고백해본 건 그 분이 내 평생 처음이자 마지막인 것 같다”며 상대에 대해 여전히 떨리는 마음을 전했다. 덧붙여 짝사랑했던 이유와 두 사람의 복잡한 사연을 밝혔다.

관련기사
이날 녹화 현장에 있던 남자 연예인은 조성모, 류시원, 박광현, 윤두준(비스트), 고정 출연자 김영철, 홍경민이다.

한편 이날 출연한 비스트의 윤두준은 “최근에 한 여자 연예인이 나를 좋아한다고 생각했다가 큰 망신(?)을 당한 적이 있다”고 털어놓으며 굴욕당한 사연을 전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유나 동아닷컴 기자 ly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