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개월 만에 장중 2300선 돌파…코스닥도 상승

뉴스1 입력 2020-08-05 14:04수정 2020-08-05 14: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5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9.26포인트(0.51%) 오른 2289.23로 출발했다. 코스닥도 1.84포인트 오른 837.19로 개장한 반면, 원달러 환율은 2.1원 내린 1192.0원에 출발했다. 2020.8.5/뉴스1 © News1
5일 코스피가 장 중 1% 가까이 오르며 2300선을 터치했다. 코스닥도 상승세다. 간밤 미국 뉴욕증시가 미 의회의 추가 부양책 협상 기대감에 일제히 상승 마감한 영향을 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오전 11시47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4일)과 비교해 20.43p(0.90%) 오른 2300.40을 가리키고 있다. 코스피가 장 중 2300선을 넘은 것은 지난 2018년 10월4일 2311.06 이후 1년10개월여 만이다.

개인이 홀로 3356억원 순매수하고 있고,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2166억원, 1000억원 순매도 중이다.

코스피는 전날(4일) 종가 기준 연고점(2279.97)을 경신한 만큼, 이날 오후에도 상승세가 이어진다면 연고점을 또 다시 갈아치우게 된다.

주요기사
코스닥은 전날 대비 7.38p(0.88%) 상승한 842.73을 기록하고 있다. 외국인이 홀로 548억원 순매수 중이고,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263억원, 125억원 순매도하고 있다.

간밤 미국 뉴욕증시는 미 의회의 추가 부양책 협상 기대감에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다우 지수는 0.62%, S&P500 지수는 0.36%, 나스닥 지수는 0.35% 올랐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