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유비, 클럽에서 휴대폰 잃어버려… A씨, 습득 후 금품요구 및 협박? ‘검찰 송치’
더보기

이유비, 클럽에서 휴대폰 잃어버려… A씨, 습득 후 금품요구 및 협박? ‘검찰 송치’

동아경제입력 2015-10-29 09:20수정 2015-10-29 09: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유비. 사진=동아닷컴 DB

이유비, 클럽에서 휴대폰 잃어버려… A씨, 습득 후 금품요구 및 협박? ‘검찰 송치’

배우 이유비 측이 금품을 요구한 A씨의 고소와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유비의 소속사 싸이더스HQ는 “이달 중순, 이유비씨의 핸드폰을 습득한 A씨는 이유비씨의 핸드폰 개인 정보를 언론사에 판매하거나 온라인에 유출하겠다고 협박하며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습득한 분실물의 개인정보를 무단으로 도용한 점부터 공중전화를 옮겨 다니며 협박 전화를 걸어 지속적으로 금품을 요구한 A씨에 대해 당사는 핸드폰 내용을 숨길 이유가 없어 수사 기관에 바로 협조를 요청, 혐박 및 금품을 요구한 A씨는 바로 구속돼 검찰에 송치됐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소속사 측은 “공인이라는 것을 약점 삼아 협박 및 금품을 요구하는 일이 다시는 없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유비의 소속사는 28일 한 매체를 통해 “서울 강남의 한 클럽에서 휴대폰을 잃어버린건 맞다”면서 “누구보다 심리적으로 힘들었을 이유비씨가 더 이상의 상처를 받지 않도록 본건에 대해 허위 내용을 근거로 하는 기사나 혹은 사생활을 침해하는 기사는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유비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sidusHQ입니다.

금일 10월 28일(수) 보도된 이유비씨의 개인 핸드폰의 정보를 유포하겠다고 협박, 금품을 요구한 A씨 관련 공식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이달 중순, 이유비씨의 핸드폰을 습득한 A씨는 이유비씨의 핸드폰 개인 정보를 언론사에 판매하거나 온라인에 유출하겠다고 협박하며 이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요구했습니다.

이에 습득한 분실물의 개인정보를 무단으로 도용한 점부터 공중전화를 옮겨 다니며 협박 전화를 걸어 지속적으로 금품을 요구한 A씨에 대해 당사는 핸드폰 내용을 숨길 이유가 없어 수사 기관에 바로 협조를 요청, 협박 및 금품을 요구한 A씨는 바로 구속되어 검찰에 송치되었습니다.

공인이라는 것을 약점 삼아 협박 및 금품을 요구하는 일이 다시는 없기를 바라며, 누구보다 심리적으로 힘들었을 이유비씨가 더 이상의 상처를 받지 않도록 본건에 대해 허위 내용을 근거로 하는 기사나 혹은 사생활을 침해하는 기사는 자제해 주시길 당부 드립니다.

동아경제 기사제보 ec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