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번주 풀린 마스크 3805만장…“주중 못샀다면 주말에”
더보기

이번주 풀린 마스크 3805만장…“주중 못샀다면 주말에”

뉴시스입력 2020-03-13 14:05수정 2020-03-13 14: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내일부터 하나로마트도 중복구매 시스템 도입
오늘 802.1만개 공급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스크 5부제가 시행된 이번주 중(9~13일) 공적판매처를 통해 공급된 마스크는 총 3805만 개라고 13일 밝혔다.

공적 물량 확대(50%→80%)로 5부제 시행 전인 지난주(2∼6일)에 비해 총 1040만개가 증가했다. 지난주엔 약국 당 최대 100개씩 공급됐다. 이번 주엔 약 250개씩 배정됐다.

이날 공적 판매처를 통해 공급되는 마스크는 총 802만1000개다.


구입 장소는 전국의 약국과 농협하나로마트(서울·경기 제외), 우체국(대구·청도 및 읍면소재)이다. 약국과 우체국은 출생연도에 따른 5부제가 시행돼 오늘(금요일)은 출생연도 끝자리가 5나 0인 사람이 ‘1인당 2개씩’ 구입할 수 있다.

주요기사

농협하나로마트는 내일부터 중복구매확인시스템을 도입한다. 이에 따라 이미 구입한 사람은 구매할 수 없다. 오늘까지만 ‘1인당 1개씩’ 구입 가능하다.

주말(13~14)에는 평일에 사지 못한 사람들이 살 수 있다.

식약처 양진영 차장은 13일 마스크 수급상황 브리핑에서 “하지만 생산량을 갑자기 늘릴 수 없어, 수요 대비 공급이 부족한 상황”이라며 “구입을 못하는 분들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주말 구입처는 서울·경기의 경우 약국, 그 외 지역은 약국과 하나로마트에서 구입할 수 있다. 우체국과 일부 공적판매처는 휴무다.

양 차장은 “수요에 비해 공급이 부족한 상황에서 공평한 마스크 보급을 위한 정부 정책에 협조하고, 마스크가 꼭 필요한 분들께 마스크가 먼저 돌아가도록 양보와 배려를 실천하는 국민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