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더불어 행복한 명절… 부산 따뜻한 설 보내기
더보기

더불어 행복한 명절… 부산 따뜻한 설 보내기

조용휘 기자 입력 2020-01-10 03:00수정 2020-01-10 05: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취약계층 5만여 가구에 성금 전달 부산시는 설을 앞두고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국자산관리공사,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BNK부산은행 등과 함께 따뜻한 명절 보내기 운동을 펼친다.

시는 10∼23일을 이웃사랑 실천 기간으로 정했다. 이들 기관과 공동으로 137개 사회복지시설과 부산지역 취약계층 5만7000여 가구에 성금과 물품을 전달한다. 노숙인쉼터 4곳에는 차례상 비용을 지원한다. 홀몸노인 3만2000가구에 1인당 5만 원씩 명절 위로금도 전달한다.

부산은행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층 8000가구에 총 4억 원을 전달할 예정이다.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저소득층과 쪽방 상담소 거주자 등 1만2000가구에 가구당 5만 원씩 총 6억 원의 명절 지원금을 전달한다.


한국자산관리공사는 취약계층과 싱글맘 320가구에 8000만 원 상당의 영·유아용품을,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는 저소득층 2655가구에 6600만 원 상당의 부식 세트를 지원한다.

주요기사

조용휘 기자 silent@donga.com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대한적십자사#부산은행#이웃사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