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엄홍길 대장, 체육회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
더보기

엄홍길 대장, 체육회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에

동아일보입력 2019-11-01 03:00수정 2019-11-0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산악인 엄홍길 대장(59·사진)이 대한체육회가 선정한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이 됐다. 선정위원회와 기자단의 정성평가, 국민 지지도 조사를 거쳐 선정했다. 대한체육회는 “세계 최초로 히말라야 8000m급 16좌 완등에 성공한 엄 대장은 불굴의 도전 정신으로 인간의 한계를 극복하면서 국민에게 희망을 줬다”고 평가했다. 헌액식은 26일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