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대 총학 “조국, 청년들 공정 열망 외면” 사퇴촉구
더보기

서울대 총학 “조국, 청년들 공정 열망 외면” 사퇴촉구

고도예 기자 , 구특교 기자 입력 2019-09-06 03:00수정 2019-09-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6일 조국 청문회] 서울대 총학생회가 5일 기자회견을 열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임명을 강력히 반대한다”며 사퇴를 촉구했다. 조 후보자가 2일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자신과 가족 관련 의혹들을 부인하자 이에 반발해 개최한 기자회견이다.

이날 도정근 총학생회장은 서울대 관악캠퍼스 행정관 앞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몰랐다’ ‘관여하지 않았다’는 답변만 반복되는 기자간담회에서 공정한 사회를 바라는 청년들의 열망은 공허한 외침일 수밖에 없었다”며 “조 후보자가 장관에 오른다면 제도가 공정하다고 믿고 고군분투하며 살아가는 모든 청년들에 대한 비웃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 후보자의 사퇴를 촉구하는 대학가 집회는 계속 이어질 예정이다. 서울대 총학생회는 9일 오후 6시 관악캠퍼스 아크로광장에서 세 번째 촛불집회를 열기로 했다. 고려대 학생들도 6일 오후 7시 서울 성북구 고려대 민주광장에서 집회를 열기로 했다.

고도예 yea@donga.com·구특교 기자
주요기사
#조국 의혹#서울대 총학#사퇴촉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