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현석 삼성전자 가전부문 사장, 내년 CES 기조연설자로 나설듯
더보기

김현석 삼성전자 가전부문 사장, 내년 CES 기조연설자로 나설듯

김현수 기자 입력 2019-09-03 03:00수정 2019-09-03 04: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현석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부문장(사장·사진)이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정보기술(IT)·가전전시회 ‘CES 2020’의 기조연설자로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2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최근 CES 주최 측과 삼성전자는 김 사장을 기조연설자 중 한 명으로 선정하고 연설 내용 등을 협의하고 있다. 김 사장은 이 자리에서 5세대(5G) 이동통신,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시대와 이를 통해 집 안의 모든 것이 연결되는 스마트홈에 대해 연설할 것으로 보인다. 김 사장이 기조연설자로 나서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TV 및 가전전시회로 출발한 CES는 최근 IT 기업뿐만 아니라 자동차 업계까지 가세해 세계 최대 IT 전시회로 주목받고 있다. 올해 1월에는 LG전자의 최고기술책임자(CTO)인 박일평 사장이 기조연설자로 무대에 오른 바 있다. 내년 CES 기조연설자 명단은 올해 10월경 공식 발표될 것으로 전자업계는 보고 있다.


김현수 기자 kimhs@donga.com
주요기사
#김현석 사장#삼성전자 가전부문장#ces 기조연설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