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시 보건환경硏-기술硏, ‘미세먼지 줄이기’ 28일 협약
더보기

서울시 보건환경硏-기술硏, ‘미세먼지 줄이기’ 28일 협약

김예윤 기자 입력 2019-01-28 03:00수정 2019-01-2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과 서울기술연구원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손을 잡는다.

서울시는 27일 두 기관이 미세먼지 저감 등 도시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연구교류협약을 28일 맺는다고 밝혔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식품, 의약품, 전염병, 대기질, 한강 수질 등 서울시 보건환경 전 분야에 걸쳐 시험, 측정, 분석하는 연구기관이다. 서울기술연구원은 지난해 3월 도시문제를 자연과학 분야를 통해 풀어내기 위해 시가 설립했다.

서울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두 기관이 “서울 환경문제의 조사분석자료를 바탕으로 현장에 적용 가능한 해결 방안을 개발하게 된다”며 미세먼지를 비롯한 대기질 개선 기술연구를 최우선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두 기관은 지속가능한 수자원과 에너지 관리, 친환경적 도로 관리를 위한 스마트 기술 개발을 위한 교류도 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김예윤 기자 yeah@donga.com
#보건환경연구원-기술연구원#‘미세먼지 줄이기’ 28일 협약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