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경화, 다보스 포럼 참석…폼페이오와 회동 추진
더보기

강경화, 다보스 포럼 참석…폼페이오와 회동 추진

뉴스1입력 2019-01-17 16:30수정 2019-01-17 16: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다보스에서 한반도 문제 포함 현안에 대한 의견 교환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 © News1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오는 22~25일 스위스 휴양도시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 연례총회에 참석한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브리핑에서 “강 장관은 ‘지정학적 전망’ 세션, ‘한반도의 새로운 미래 개척’ 세션, 주요 인사 초청 오만찬 등 세계경제포럼이 개최하는 공개·비공개 행사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노 대변인은 “강 장관은 한반도 문제를 포함한 다양한 국제현안에 대해 세계 여론 주도층 인사들과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라며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주제로 23일 저녁 네트워킹 만찬을 개최하고, 기업인 등 민간과 국제기구 인사를 대상으로 우리 외교 정책을 설명하고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정부의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외교적 노력을 글로벌 여론 주도층 인사에게 설명해 국제 사회로부터 지지의 폭을 넓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특히, 강 장관은 이번 방문 기간 동안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회동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회담에 대해 “서로 공감은 하고 있다”면서 “구체적으로 시간이 정해지진 않았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방위비 분담급 협상에 대해선 “아무래도 그것도 한미 간 현안이라 토의 의제 중 하나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