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타율 0.514 청주고 최정원 ‘이영민 타격상’
더보기

타율 0.514 청주고 최정원 ‘이영민 타격상’

동아일보입력 2018-12-18 03:00수정 2018-12-1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청주고 내야수 최정원(18·사진)이 2018 ‘이영민 타격상’의 주인공이 됐다. 최정원은 17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2018 야구소프트볼인의 밤 행사에서 고교야구 최고 타율 선수에게 주는 이영민 타격상을 받았다. 내년에 NC에 입단하는 그는 올해 고교야구 주말리그와 전국 대회에서 타율 0.514(72타수 37안타)에 17도루를 기록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