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남자 탁구, 체코 꺾고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 확정
더보기

남자 탁구, 체코 꺾고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 확정

뉴시스입력 2020-01-25 17:39수정 2020-01-25 17: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남자탁구가 2020 도쿄 올림픽 단체전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김택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탁구 대표팀(4위)은 24일(한국시간) 포르투갈 곤도마르에서 열린 국제탁구연맹(ITTF) 2020 도쿄 올림픽 세계 단체예선전 16강전에서 체코(19위)에 3-0으로 이겼다.

이로써 남자 대표팀은 상위 9개 팀에 주어지는 도쿄 올림픽 본선 진출권을 확보했다.


한국은 1복식에서 정영식(국군체육부대)-이상수(삼성생명) 조가 토마스 폴란스키-파벨 시루체크 조를 3-1(11-8 5-11 11-7 11-8)로 꺾고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주요기사

이어 장우진이 2단식에서 루보미르 얀카리크를 3-0(11-3 11-9 11-9)으로 물리치고, 3단식에서 이상수가 시루체크를 3-0(11-9 11-5 11-3)으로 제압하면서 도쿄행을 확정지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