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한동훈, 美법무부 방문…가상화폐 등 범죄 관련 국제공조 협의

입력 2022-07-01 16:38업데이트 2022-07-01 16:4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동훈 장관이 1일 조나단 켄터 미국 연방법무부 차관보 겸 반독점 국장(왼쪽) 및 케네스 폴라이트 2세 차관보 겸 형사국장과 면담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법무부 제공) 뉴스1
미국에서 첫 해외 출장 중인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미국 연방 법무부를 찾아 가상화폐 등 국가 경계를 넘나드는 각종 신종 범죄에 공조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1일 법무부에 따르면 한 장관은 미국 연방 법무부 관계자인 차관보인 케네스 폴라이트 형사국장, 조너선 캔터 반독점국장과 한국계인 가상화폐 단속국(NCET) 최은영 국장 등과 면담을 했다.

면담에선 국가 간 경계의 의미가 없어진 글로벌 가상화폐 관련 범죄, 섬웨어 관련 범죄, 반독점 관련 범죄 등에 대한 대응에서 양국 간 실질적인 공조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앞서 한 장관은 지난달 29일 미국에 도착해 7박8일간의 방미 일정에 나섰다. 첫 날에는 미국 월드뱅크 부총재 겸 법무실장, 부총재 겸 감사실장과의 면담을 한 뒤 한국전쟁 참전기념비를 찾아 헌화했다. 이튿날인 30일에는 크리스토퍼 레이(Christopher Wray) FBI 국장과 만나 인사시스템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오는 5일에는 뉴욕 남부연방 검찰청에서 증권금융범죄 수사단장 등을 면담하고, 유엔(UN) 본부에서 사무차장 겸 감사실장과 반부패 국제공조 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