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아찔한’ 크레인 해체 작업… 朴법무 “부실시공 엄정수사”

입력 2022-01-22 03:00업데이트 2022-01-22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붕괴 사고 11일째인 21일 타워크레인 해체 작업 중 작업자가 고리를 걸기 위해 크레인 위에 올라가 있다(점선 안). 박범계 법무부 장관은 21일 현장을 찾아 “사고에서 드러난 무단 용도 변경, 양생 기간 미준수, 동바리 미사용 등 혐의점에 대해 엄정하게 수사해 책임을 묻겠다”고 강조했다.

광주=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