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호날두’, 뉴캐슬전 선발 출격…12년 만의 복귀전

뉴스1 입력 2021-09-11 22:52수정 2021-09-11 22:5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 선발 출전, 복귀전을 앞두고 있다.

다시 ‘맨유맨’이 된 호날두는 11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트래포트에서 열리는 2021-22 EPL 4라운드 맨유와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경기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2009년 맨유를 떠나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와 유벤투스(이탈리아)에서 활약했던 ‘슈퍼스타’ 호날두는 이번 여름 이적 시장을 통해 12년 만에 맨유로 복귀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맨유 감독은 호날두를 복귀전부터 선발 라인업에 포함시키며 호날두를 향한 큰 기대를 드러냈다.

주요기사
호날두는 자신을 우상으로 삼고 있는 ‘맨유의 미래’ 메이슨 그린우드, 제이든 산초와 함께 최전방 공격진을 이룬다.

2선은 폴 포그바, 네마냐 마티치,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선다. 수비진은 루크 쇼, 해리 매과이어, 라파엘 바란, 에란 비사카가 호흡을 맞춘다. 골키퍼 장갑은 다비드 데 헤아가 낀다.

호날두가 12년 만의 복귀전을 치르는 이 경기 티켓은 일찌감치 매진됐으며, 암표도 구할 수 없을 만큼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