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범계, 동부지검 평검사와 간담회 “보고체계 개선 대화 나눌 것”

뉴스1 입력 2021-07-28 13:17수정 2021-07-28 13: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영상으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1.7.27/뉴스1 © News1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28일 서울동부지검 평검사들을 만나 장관 보고 체계 개선에 따른 변화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박 장관은 이날 평검사들과의 간담회에 앞서 “지난번 보고 체계 개선으로 혁혁한 변화가 있고 일선에 잘 정착되고 있다는 생각이 든다”며 “일선 검사들과 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박 장관은 Δ인권보호 Δ사법통제 Δ수사협력 Δ제도개선 Δ공익대변 5개 영역에서 충실하게 업무를 수행하고 보고할 수 있도록 조치하라고 대검찰청에 지시했다.

박 장관은 이날 수사관들과 만나 “업무량이 어느 정도인지 애로사항과 고충을 들어보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박 장관은 아울러 동부지검 사이버범죄형사부 시설을 참관한다. 동부지검은 2017년 12월 사이버범죄 중점 검찰청으로 지정됐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