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5·6시리즈 신형모델 한국서 첫 공개

김도형 기자 입력 2020-05-19 03:00수정 2020-05-1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수입車업체 처음… 27일 영종도서
“韓시장 중요, 코로나 방역 한몫”
BMW코리아가 BMW의 대표적인 세단 모델로 꼽히는 5시리즈와 6시리즈의 부분 변경 모델 2종을 27일 국내에서 선보인다. 수입차 업체들이 신형 모델을 한국 시장에 가장 먼저 공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독일보다도 먼저다.

BMW코리아는 5시리즈와 6시리즈 부분 변경 모델의 최초 공개 행사를 27일 인천 중구 영종도 BMW 드라이빙센터에서 연다고 18일 밝혔다. 당초 두 모델을 공개하려고 했던 2020 부산모터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취소됐지만 첫 공개를 한국에서 하려던 계획은 실행하겠다는 것이다. BMW는 주요 모델을 7, 8년마다 완전 변경하면서 중간에 한두 차례 부분 변경 모델을 출시하고 있다.

한국은 올해 4월까지 세계 BMW 판매국 가운데서 5시리즈는 1위, 6시리즈는 2위를 기록할 정도로 중요한 시장으로 꼽힌다. 특히 BMW 5시리즈는 BMW코리아가 설립된 1995년부터 지난달까지 19만6000여 대가 판매될 만큼 인기가 높다. BMW코리아 관계자는 “BMW그룹이 한국 시장의 중요성은 물론이고 성공적인 코로나19 방역 대응도 높이 평가한 것”이라고 밝혔다.


김도형 기자 dodo@donga.com
김도형 기자의 더 많은 글을 볼 수있습니다.기자 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bmw코리아#신형 모델#한국 첫공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