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언론 “손흥민 런던 복귀…격리 없이 토트넘 훈련 합류”

뉴스1 입력 2020-05-17 09:11수정 2020-05-17 09: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8일 오전 손흥민(28·토트넘)이 제주국제공항으로 들어가고 있다. 손흥민은 이날 제주 서귀포시 대정읍 해병대 9여단 훈련소에서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퇴소했다.2020.5.8 © News1
손흥민(28·토트넘)이 3주 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영국 런던으로 복귀했다. 영국 현지 매체는 손흥민이 다음 주 토트넘의 팀 훈련에 곧바로 합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17일(한국시간) “손흥민이 3주 간의 군사 훈련을 끝내고 주말에 런던으로 돌아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문제가 없다면 자가 격리 없이 곧바로 팀 훈련에 참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손흥민은 코로나19 여파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가 중단된 상황을 활용, 한국에서 기초군사훈련을 마쳤다.


지난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참가해 금메달을 목에 걸며 병역특례 대상자가 된 손흥민은 지난달 20일 제주 서귀포시 모슬포에 있는 해병대 제9여단 91대대 훈련소에 입소해 총 3주간 훈련을 받고 지난 8일 퇴소했다.

주요기사

그는 검진 결과 큰 이상이 없다면 곧바로 팀 훈련에 참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데일리메일은 “프리미어리그와 영국 정부의 프로토콜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문제가 없으면 자가격리를 할 필요가 없다”고 전했다.

매체는 “손흥민은 다음 주에 토트넘의 훈련에 참여해 자유롭게 그룹 트레이닝 등을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3월 수술 받았던 팔 상태도 호전된 것으로 전해졌다. 데일리메일은 “손흥민의 부러졌던 팔이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동안에 완벽하게 회복됐다”라며 “그는 군사훈련을 정상적으로 받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풋볼런던’도 이날 “손흥민은 내 주 팀 훈련에 참가해 조제 모리뉴 토트넘 감독의 지휘를 받으며 다가올 프리미어리그 재개에 대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현재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무관중을 전제로 오는 6월 중순 리그 재개를 목표로 하고 있다.

토트넘은 2019-20시즌 11승8무10패(승점 41)로 20개 팀 중 8위에 머물고 있다.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주어지는 4위 첼시(승점 48·14승6무9패)와는 7점 차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