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촛불, 노벨평화상 추천을”

한상준 기자 입력 2016-12-05 03:00수정 2016-12-0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박도 “9일 탄핵”]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4일 촛불집회를 노벨 평화상 후보로 추천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촛불집회는 노벨 평화상 후보로 충분하다”며 “(김대중 전 대통령에 이어) 대한민국 두 번째 노벨 평화상 수상을 위해 추천하자”라고 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도 지난달 27일 “매주 토요일마다 100만, 150만, 200만 명이 모이면서도 단 한 건의 폭력도 연행도 없는 ‘토요일의 혁명’”이라며 “분명 내년 노벨 평화상 선정위원회에서 ‘대한민국 국민’을 평화상 수상자로 선정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상준 기자 alwaysj@donga.com
관련기사

#최순실#박근혜#재단#비리#청와대#촛불집회#탄핵#박지원#노벨평화상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