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차태현 아들 외모 냉정평가 “못 생겨서 배우 안된다”

입력 2012-07-12 09:51업데이트 2012-07-12 10:0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차태현 아들 외모 “못 생겼다”

배우 차태현이 자신의 아들에 대해 냉정한 평가를 했다.

차태현은 11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내 아들은 비주얼이 안 된다”고 거침없이 말했다.

그는 ‘아이들이 연기를 한다고 하면 어쩌겠냐?’는 질문에 “우리는 둘 중 한 명 밖에 안 된다. 아들은 아니다. 걔는 일단 비주얼이 안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함께 있던 고창석은 “비주얼이 안 되는 배우들을 비하하는 발언이라 생각하지 않냐?”고 지적해 또 한 번 웃음을 주기도.

그러자 차태현은 “(고창석) 형님처럼 타고난 특징이 있다면 모르겠는데 그런 게 없다. 무난하다. 일단 지켜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사진 출처|SBS 방송 캡처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