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경부 6개 시험인증기관 3곳으로 통폐합

동아일보 입력 2010-07-09 03:00수정 2010-07-0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어제 3개 기관 합동 출범식
지식경제부 산하 6개 산업기술 시험인증기관이 3곳으로 통폐합돼 새롭게 출발했다.

지식경제부는 8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등 3개 기관의 합동 출범식을 개최했다.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은 기존의 한국화학시험연구원과 한국전자파연구원이,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은 한국전기전자시험연구원과 한국기기유화시험연구원이,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은 한국생활환경시험연구원과 한국건자재시험연구원이 각각 통폐합되면서 만들어졌다.

지경부는 “이번 통합은 6개 기관의 자발적인 합의를 기초로 이뤄졌다”며 “상대적으로 영세한 국내시험기관을 대형화해 국내시장 장악력이 높아지는 것은 물론 해외시장 진출에도 긍정적인 효과를 미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신설된 3개 기관의 기관장은 공개모집을 통해 선임됐다.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장에는 조기성 한국화학시험연구원 원장이,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장에는 심윤수 전 한국철강협회 부회장이,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장에는 오태식 대덕연구개발 특구지원본부센터장이 각각 임명됐다.

주요기사
한상준 기자 alwaysj@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