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번호만 알면 업체위치 확인…CD롬 전화번호부 첫선

입력 1998-11-12 19:06수정 2009-09-24 20: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화번호나 상호(商號)만 알면 컴퓨터로 그 업체의 위치를 알아낼 수 있는 CD롬 전화번호부가 국내 처음으로 선보였다.

한국전화번호부㈜는 12일 서울의 80만개의 상호 전화번호를 지도와 함께 수록한 CD롬 전화번호부를 출시했다.

이 CD롬을 이용해 전화번호나 상호를 입력하면 자신이 찾으려는 업체의 위치를 지도상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인쇄물로 출력도 가능.

또 ‘교대역 반경 2㎞ 이내 컴퓨터업체들의 전화번호’처럼 특정 지역의 업종별 전화번호와 위치정보를 검색할 수 있다. CD롬 전화번호부는 13일부터 서울 시내 주요 CD롬 타이틀 매장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3만원. 전국판 CD롬 전화번호부는 내년 하반기에 나올 예정.

〈김학진기자〉jeankim@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