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스트링 부상 최지만, 복귀 위해 타격·수비 훈련 돌입

뉴시스 입력 2020-09-24 09:33수정 2020-09-24 09: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9)이 복귀를 위한 컨디션 점검에 돌입했다.

MLB닷컴은 24일(한국시간) 케빈 캐시 탬파베이 감독의 발언을 인용, “최지만이 25일부터 라이브 배팅에 나선다”고 전했다.

햄스트링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한 최지만은 현재 수비 훈련과 함께 타격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캐시 감독은 “수비 훈련시 최지만의 햄스트링 상태를 체크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부상 부위가 아직 완쾌된 것은 아니지만, 복귀를 위해 컨디션을 끌어올리는 상황이다.

최지만은 지난 13일 보스턴 레드삭스전에서 주루 플레이 도중 햄스트링 부상을 당했다.

탬파베이는 시즌 36승20패를 기록해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1위를 달리면서 지구 우승을 눈앞에 뒀다.

최지만은 올해 42경기에 출전해 타율 0.230(122타수 28안타)에 3홈런 16타점 16득점을 기록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